에스티마의 인터넷이야기 EstimaStory.com

Thoughts on Internet

아이패드와 다른 디바이스의 가독성 비교

with 7 comments

내가 아이패드에게서 가장 크게 기대하는 부분은 ‘Reading Device’로서의 역할이다. 읽기를 즐기는 내게는 최대의 관심사다. 킨들의 E-Ink가 눈에 편하다고는 하지만 wifi의 부재로 인한 느린 네트워크, 화면의 느린 반응속도, 좁은 화면, Backlit의 부재 등에 실망한 나로서는 아이패드가 나에게 종이신문, 잡지, 책을 대체해주길 바랐다.

어제는 아이패드를 사서 트윗하고 변변치도 못한 리뷰쓰느라고 천천히 글을 읽어볼 시간을 갖지 못했다. 마침 아침에 일어나서 흥미롭게 읽어볼만한 이코노미스트의 기사가 보이길래 아이패드로 처음부터 끝까지 한번 정독을 해보았다. 좋은 한글기사가 있었으면 했으나 이번엔 Economist의 ‘Return of the overload’라는 제목의 삼성 이건희회장 복귀에 대한 해설기사를 선택했다.

나는 웹페이지에서 바로 글을 읽기도 하지만 Read Later북마크로 저장해놓고 Instapaper라는 아이폰앱으로 옮겨서 읽는 것을 즐기는 편이다. 오프라인에서도 읽을 수 있고, 문자만 배치하고 사진크기는 줄여줘서 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주기 때문이다.

우선 웹페이지에서는 이렇게 보인다. (맥의 경우)

이코노미스트 홈페이지 캡처, 로이터사진인용

아이폰에서는 우선 사파리 화면은 이렇다.

사파리보다는 나는 Instapaper앱을 이용해서 글을 읽는 경우가 많다. (긴 글의 경우)

조금 폰트가 크게 나왔는데 폰트크기는 마음대로 확대축소할 수 있다.

이번엔 킨들로 Instapaper 갈무리 내용을 옮겨서 보는 경우. 번거롭지만 매번 킨들용 mobi파일을 Instapaper홈페이지에서 생성해 킨들로 USB케이블을 통해 옮긴다.

그럼 이번엔 아이패드로 보는 화면.

사파리화면이다. 아래는 Instapaper로 옮겨서 읽는 화면.

이코노미스트 종이잡지 원본이 있으면 사진으로 찍어서 비교하겠으나 없어서 그냥 Newsweek잡지 기사를 하나 비교대상으로 찰칵!

침대에 누워서 (안경을 안끼고) 가까이 가져다대고 읽을 때는 아이폰이 나을지도 모르겠다. 아무래도 아이패드도 컴퓨터LCD화면과 다를바가 없다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그리고 너무 크고 묵직해서 휴대성이 용이하다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다만 앉아서 무릎에 놓고 천천히 읽기에는 괜찮다는 느낌. 누워서 책 같은 것을 밑에 놓고 약간을 경사각을 만든다음 화면을 슬슬 터치하면서 읽기도 좋다. 무엇보다 어두운 곳에서도 조명이 필요없다는 점이 내게는 마음에 든다. (집이 밤에는 좀 어둡다)

어쨌든 조금 긴 기사하나를 아이패드로 읽은 경험은… “쓸만하다”. 다음에는 Kindle앱이나 iBooks앱으로 책읽기에 도전해봐야겠다.

Written by estima7

2010년 4월 4일 , 시간: 8:55 오전

모바일웹트랜드, iPad, Webtrends에 게시됨

Tagged with

7개의 답글

Subscribe to comments with RSS.

  1. Instapaper app의 사전기능은 유료앱에만 있나요?

    Geeks

    2010년 4월 4일 at 9:46 오전

    • 네 그렇습니다. 깜빡 언급하는 것을 잊었네요. 그 기능만 제외하면 무료버전을 쓰셔도 무방합니다.

      estima7

      2010년 4월 4일 at 4:08 오후

  2. great to read your article. Since you are talking about Instapaper, we think you may be interested in looking at tidyread.com that provides mobile reading experience.

    TidyRead

    2010년 4월 4일 at 2:46 오후

  3. 역시 웹페이지 읽는 부분은 아이패드가 짱이네요 ^^

    학주니

    2010년 4월 4일 at 7:49 오후

  4. […] 수 있는 훌륭한 유저인터페이스를 가지고 있다. 배터리도 변강쇠다. 가독성도 이 정도면 뛰어나다. 사실 킨들과 상대가 되지 않는다. 킨들은 하드웨어를 팔려면 최소 […]

  5. […] 링크… […]

  6. […] 제가 며칠전 ‘아이패드와 다른 디바이스의 가독성비교’에서 화면까지 캡처하고 사진을 찍어서 보여드렸듯이 저는 폰트를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