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티마의 인터넷이야기 EstimaStory.com

Thoughts on Internet

실리콘밸리의 한국인 미니 컨퍼런스 소개

with 3 comments

svkorean_mini_con

다음주는 미국의 추수감사절주간입니다. 수요일부터 긴 연휴에 돌입하는데요. 스타트업 얼라이언스는 그 연휴기간을 맞아 한국을 방문하는 ‘실리콘밸리의 한국인들’을 모아서 미니 컨퍼런스를 갖기로 했습니다. 분당 네이버본사 그린팩토리에서 갖습니다. (등록 마감되었습니다.)

svkorean_speaker_onoff

오시는 분들은 위와 같고요.

HNFrAy1ktIPymfvkyTtEOjrcRWP5nVfo

강연내용은 위와 같습니다.

한 사람당 20분 발표를 하고 패널토론을 갖습니다. 우선 저는 (너무 얘기해서 좀 진부한 감이 있지만) 요즘 너무 힘이 강해져서 일종의 글로벌’혁신깡패’가 되서 ‘디지털제국주의’를 펼치고 있는 실리콘밸리의 기업들에 대해서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발표제목은 ‘혁신깡패, 실리콘밸리가 바꾸는 세상’입니다. 전세계 유니콘스타트업의 절반정도는 실리콘밸리에 있는 것 같고 또 애플, 구글, 페이스북 같은 실리콘밸리 대표기업들의 힘은 더욱 강해지고 있는 것 같아서요. 한국은 어디로 가야하는지 정말 걱정입니다.

Screen Shot 2015-11-19 at 8.08.38 PM

실리콘밸리 IT업계에서 20년가까이 일하신 윤종영 타오스컨설턴트께는 B2B회사들에 대한 이야기를 해달라고 요청드렸습니다. 한국에서도 IT컨설턴트로서 일하셨던 종영님께 왜 실리콘밸리에서는 B2B스타트업들이 잘되는지, 한국에서는 안되는지에 대해서 들어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Screen Shot 2015-11-19 at 8.16.16 PM

스톰벤처스의 이준원님은 UCLA를 졸업하고 모바일아이언이라는 기업대상 모바일플랫폼을 개발하는 회사에서 4년간 사업개발 매니저로 일했습니다. 그리고 지금은 스톰벤처스라는 실리콘밸리VC에서 B2B스타트업을 발굴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뛰어난 B2B스타트업을 발굴해 글로벌시장으로 데려가는데 관심이 있으며, 이번에는 글로벌B2B소프트웨어시장에 대해서 이야기할 예정입니다.

Screen Shot 2015-11-19 at 8.08.51 PMScreen Shot 2015-11-19 at 8.09.34 PM

자칭 ‘실리콘밸리의 흙수저’개발자인 강태훈님은 37살 12번의 이직을 거쳐 실리콘밸리에 정착하게 된 이야기를 할 예정입니다. 영어도 잘 못하면서 용감하게 실리콘밸리에 도전해 지금은 Yelp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저는 사실 강태훈님과 다음에서 같이 일하기도 했는데 그가 이렇게 파란만장한 커리어를 가지고 있는지는 몰랐습니다.

페이스북에 20조원에 인수된 왓츠앱에 다니는 이진님. ‘미국깡촌소녀에서 세상을 연결하는 엔지니어로’가 발표 제목입니다. 미국의 깡촌인 노스다코다출신으로 USC에서 컴퓨터공학을 전공하고 후회없는 삶을 위해 뉴욕의 파슨스스쿨에서 디자인을 공부하기도 했습니다. IBM에서 컨설턴트로 일을 하다가 3년전에 왓츠앱으로 이직했습니다. 그 결정이 그녀의 삶에 얼마나 큰 변화를 가져오게 됐을지 궁금합니다.

Screen Shot 2015-11-19 at 8.14.57 PM

우버에서 iOS엔지니어로 일하고 계신 이태원님은 제가 린스타트업의 저자 에릭 리스를 인터뷰하고 트윗을 하자 “제가 린스타트업의 발상지인 IMVU에서 일하고 있습니다”라고 멘션을 하셔서 알게 된 분입니다. (IMVU는 에릭 리스가 CTO로 일하면서 린스타트업이론을 만들어낸 스타트업입니다.) 린스타트업(?)을 경험하시고 1년전부터 우버에서 일하고 계십니다. 그는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스타트업에서 일하는 경험이 아주 짜릿하고 재미있다고 합니다. 강연제목을 ‘우버의 혁신은 어디서 오는가 : 우버가 일하는 방식’이라고 정했는데 과연 어떤 이야기를 들을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Screen Shot 2015-11-19 at 8.09.10 PMScreen Shot 2015-11-19 at 8.10.35 PMScreen Shot 2015-11-19 at 8.10.50 PM

마지막으로 테슬라의 로보틱스 엔지니어 조형기님이 등장합니다. 그는 13년전 절망적인 상황에서 미국으로 건너가 혁신의 상징인 테슬라에서 일하게 된 과정을 이야기할 예정입니다. 과연 어떤 흥미로운 이야기를 들려줄지 기대가 됩니다. (조형기님의 강연은 인터넷중계 및 녹화가 제공되지 않습니다.)

총 7명의 강연을 마치고 혁신과 커리어에 대해서 패널토론을 갖고 청중들의 질문을 받을 예정입니다. 그리고 나서 네트워킹시간을 통해 자유롭게 교류했으면 합니다.

연말에 다들 바쁘실 것으로 생각하지만 요즘 실리콘밸리 혁신기업들의 혁신기운(?)을 느껴보고 싶은 분들은 분당까지 와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Written by estima7

2015년 11월 19일 , 시간: 8:49 오후

3개의 답글

Subscribe to comments with RSS.

  1. 미국에서 생중계를 보기 어려운 시간인 것같습니다. 녹화본은 어디에 업로드가 될 지 궁금합니다.

    박종태

    2015년 11월 20일 at 5:53 오전

    • 네이버TV캐스트와 유튜브에 업로드될 예정입니다. 스타트업 얼라이언스로 검색해보시면 나옵니다.

      estima7

      2015년 11월 20일 at 1:54 오후

      • 덕분에 좋은 강연 잘 봤습니다!

        박종태

        2015년 12월 2일 at 5:35 오전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