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티마의 인터넷이야기 EstimaStory.com

Thoughts on Internet

시진핑주석을 맞은 백악관 국빈만찬장. 그곳에 사람이 있었네.

with 2 comments

백악관은 요즘 새로운 블로그플랫폼인 미디엄을 이용해서 다양한 정보를 발신하고 있다. 그런데 마침 오늘 지난주 미국을 국빈방문한 시진핑주석의 백악관방문과 국빈만찬 모습을 담은 미디엄포스팅을 보게 됐다. 백악관의 전속 사진가로 항상 멋진 사진을 찍는 피트 수자의 작품이다.

1-iDqsNbExFVyQ3YJ7LLDlSw

강대국 정상끼리의 외교는 이런 분위기로 펼쳐지는구나 하고 구경하다가 눈에 들어온 사진이 있었다. 오마바와 시진핑이 오벌오피스에 있는 동안 바깥에서 기다리고 있는 또 다른 거물들의 모습이다.

1-KE2EXOVJt3oJnaQP7p6pDg

그래도 장유유서인지 바이든부통령과 케리 국무장관이 자리에 앉아있다. 그리고 다른 스탭들은 모두 서서 환담하고 있다. 이렇게 밀착해 이야기하는 모습을 보면 백악관내부의 구조는 정말 좁기는 좁은 모양이다. 이 점에 대해서는 예전에 백악관과 청와대의 대통령과 비서실장과의 거리 비교라는 제목의 포스팅을 하기도 했었다.

이렇게 좁은 백악관의 내부구조가 대통령과 스탭들이 가까이 밀착해서 소통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느꼈다. 그리고 바로 얼마전에 본 청와대의 어이없는 사진이 떠올랐다.

사진출처 : 청와대 홈페이지

사진출처 : 청와대 홈페이지

잘 보이지 않지만 그나마 제일 가까이 서있는 사람이 이병기 비서실장이다. 비서관들은 도대체 왜 저렇게 멀리 떨어져서 서 있는 것일까.

8d0dd898b178c8a56eedaedc06abf45c

사진출처 : 청와대 홈페이지

사진출처 : 청와대 홈페이지

사진출처 : 청와대 홈페이지

청와대 사진들을 보면 대통령을 포함해서 모두가 권위와 엄숙함의 무게에 짓눌린 듯한 표정과 자세가 느껴진다. 모두 주눅들어 있다.

반면 백악관의 사진들을 보면 사람 사는 모습이 보인다.

1-kz_awtRXBJJXD4jXqAmZpg

1-TU1-OEFOsNkD18H7aN7qKw

만찬 준비를 위해서 분주한 스탭들과 요리사들의 모습도 담아낸다.

1-Cd0AE8NTHSz5ZSX8NkDNUw

만찬이 끝날때 미쉘 오바마는 만찬을 준비해준 요리사들을 불러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1-fyePZP75Ysfl7wCYDR2VBQ

4명의 쉐프중 2명은 초청쉐프인 것 같다. 맨 오른쪽의 필리핀계 여성이 크리스 코머포드 백악관 수석주방장이다. 그 옆에 있는 사람이 애니타 로 초빙요리사로 말레이계 이민가정 2세다. 4명이 모두 여성요리사라는 점도 특이하다.

1-YDFjQWGUdHyCRmccrIcH3w

시진핑부부를 배웅하고 맨 마지막으로 나온 사진은 백악관 Social Secretary 디샤 다이어를 미쉘이 포옹하는 모습이다. 소셜 비서관이 뭔가 해서 찾아보니 이런 이벤트를 기획하고 진행하는 직책이다. 아마 이번 만찬을 준비하느라 고생했다고 위로해주는 것 같다.

우리 청와대에서도 이런 사람냄새가 나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좀 보고 싶다. 아직 2년이 더 남았는데 노력하면 좀 할 수 있지 않을까.

Written by estima7

2015년 9월 28일 , 시간: 5:19 오후

2개의 답글

Subscribe to comments with RSS.

  1. 청와대에서는 왜 꼭 회의할 때 노트북을 펴놓고 하는지도 참 궁금합니다. 노트북을 펴놓으면 집중이 잘 안될텐데 말이죠. 보통 중요한 회의에서는 laptop down이 예의 아닌가 싶은데요…

    Taekyung Kim

    2015년 9월 28일 at 11:21 오후

    • 그냥 관성적으로 그렇게 하는 것이 아닌가 싶어요. 실제 노트북컴퓨터를 만지거나 조작하는 모습을 본 기억이 없네요.

      estima7

      2015년 9월 29일 at 7:22 오전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