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티마의 인터넷이야기 EstimaStory.com

Thoughts on Internet

Posts Tagged ‘시리tv

알리바바의 미래호텔 모습

with one comment

중국어 공부를 위해 즐겨보는 施利ShiliTV라는 유튜브채널이 있다. 중국 선전에 거주하는 시리님이 운영하는 채널인데 중국현지인의 중국어표현을 배울 수 있고 또 다양한 중국인의 생활모습을 생생하게 보여줘서 즐겨 본다.

그런데 이번에 시리가 항저우에 알리바바가 만든 미래호텔 Flyzoo Hotel을 소개해서 흥미롭게 봤다. 중국어 자막과 함께 한글자막도 같이 달아놓아서 중국어를 모르는 분들도 쉽게 볼 수 있다. 정말 미래 호텔의 모습을 약간 엿볼 수도 있는 것 같아서 블로그에도 간단히 메모해 둔다.

체크인부터 무인이다. 자신의 신분증을 스캔하면 얼굴 안면인식을 통해서 체크인시켜준다. (이론상으로는 그런데 실제로는 조금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 직원이 옆에서 도와준다.)

체크인후 방으로 가기 위해서 엘리베이터를 타면 역시 얼굴인식으로 가고자 하는 층으로 보내준다. 자신의 방이 있는 층으로만 갈 수 있다.

방키가 따로 없다. 자신의 얼굴이 열쇠다. 얼굴을 보여주면 문이 열린다.

들어가면 아마존 알렉사 같은 인공지능비서 스피커가 시중을 들어준다. 생각보다 말을 잘 알아들어서 놀랐다. (잘 될 때만 보여준 것일 수도 있다.) Wifi비번이 뭐냐고 스피커에게 물어보니 바로 이렇게 알려준다. (중국호텔에 가보면 많은 경우 비번이 88888888이다.)

뭔가 미래적인 헬스센터다. 게임하면서 운동을 한다. 재미로 한번만 해볼 것 같다.

물 두 병을 가져다 달라고 인공지능 스피커에게 부탁하니 방까지 심부름로봇이 와서 물을 준다.

스마트폰으로 비번을 누르면 로봇의 가슴(?)부분이 열리며 물을 꺼낼 수 있다.

무척 신기하기는 한데… 뭐랄까 정말 인간미는 없다. 호텔 가격도 상당히 비싸다. 알리바바가 만든 미래 호텔의 쇼케이스 같은 호텔이라고 할까. 어쨌든 첨단 기술을 적용한 호텔을 이렇게 실현해 냈다는 것은 대단하다. 참고 삼아서 재미있게 봤다.

그밖에 시리TV의 동영상을 몇개 더 소개.

중국의 재래시장에서도 이제 현금을 내는 사람이 거의 없는 것을 알 수 있다. (현금을 주면 거스름돈 내느라 오히려 귀찮아 한다.)

선전의 완전 무인 편의점이다.

식당 테이블에서부터 위챗으로 음식을 주문하는 것을 보여준다. 요즘 중국에서는 일반적인 모습이다.

중국어 공부하시는 분들에게 추천채널이고 중국어를 몰라도 중국의 요즘 풍경에 대해 호기심이 있다면 볼만하다.

Written by estima7

2019년 3월 14일 at 10:34 오후